Hannah and Je together

Thursday, 10 March 2011

New phone

For over half year, my phone was not working fine. The both displays mostly white out, and works with the chance below 20%. So I cannot tell who is over there. And many of my friends complained to me not answering while there was no incoming call.

So I went to the MTS connect for help, and they said I did not buy extended warranty, they cannot do anything.

And my choice was to have three years contract (which is usually called three years’ slavery contract) for a free phone. My only condition was no flip because my ex-phone has problem with its hinge. That was my first Motorola and I now say Motorola sucks. The phone broke in less than two years. My Samsung and LG phones worked fine over three or four years. I got new phone not because it did not work, but because I wanted up-to-date fascinating phone.

한 반년 정도 핸드폰이 문제가 많았다. 안팎의 액정이 모두 제대로 표시가 되지 않는데, 약 20% 미만의 확률로 표시될 때가 있다. 그래서 발신자를 알 수가 없었다. 게다가 많은 사람들이 전화를 왜 안받냐고 불평을 했는데, 전화가 전혀 오질 않았다.

그래서 MTS 상점에 가서 물어봤는데, 확장 보증을 사지 않아서 아무 것도 안된다고 했다.

그래서 노예 계약이라고 불리는 3년 약정을 해서 공짜 폰을 얻었다. 내가 원하는 전화기는 접히지 않는 전화기였다. 왜냐면 접히는 부분에서 문제가 발생했기 때문이었다. 내 생이 최초의 모토롤라 전화기였는데, 정말 모토롤라 나쁘다. 2년도 채 되지 않아서 고장이 나다니. 한국에서 쓰던 애니콜하고 사이언은 몇년이 되어도 잘만 작동했는데. 고장나서 전화기를 바꾸기 보다는, 최신 전화기가 갖고 싶어서 바꿨었다.

As you see above, my new phone is Kyosera with touch screen. It looks like a smart phone, but it is not. I wished my next phone to be an Android. 😦 And I purchased 2 years extended warranty this time.

위에 사진에서 보이는 것처럼, 새 전화기는 교세라인데 테치 스크린이 있다. 스마트 폰처럼 보이지만, 그냥 일반 폰이다. 다음 전화기는 안드로이드 폰이 되길 바랬는데… 이번에는 2년 연장 보증을 샀다.

Advertisements

Thursday, 3 September 2009

Why not South Korea?

I went to the MTS web site to see the overseas phone call rates.

국제 전화 요금을 보기 위해 MTS 웹 사이트에 갔는데 (MTS는 한국통신과 비슷한 마니토바 전화국)

mts

I can see the North Korea with the amazing high price of $0.69 per minute while Japan has $0.05 and most European countries of $0.03.

But where is South Korea?

If that price is of South Korea, MTS sucks.

북한은 목록에 있는데 분당 69센트라는 매우 놀랍게 비싼 가격이다. 일본은 분당 5센트, 대부분의 유럽은 3센튼데!

그런데 남한은 어디에 있지?

만일 저 가격이 남한거라면, MTS 엄청 나쁘다.

Wednesday, 6 August 2008

Phone line and DSL

I am using MTS home phone and internet. MTS internet is a kind of DSL (probably ADSL) which is connected to and use phone jack and line.

One week before my moving day, I called MTS that I would move into new place.

In the morning (probably 9am) of my movign day, first of August, I picked up the phone but I did not hear the tone sound which means my phone line is not working and they already moved the service to my new place.

And I turned on my laptop to find the internet was working well. I found that xDSL uses phone line but has nothing to do with the phone service itself. If the physical phone line is alright, the xDSL works. This finding is quite interesting to me because I thought the two services are connected each other.

MTS 전화와 인터넷을 사용하는데, 인터넷은 DSL 종류로 (아마 ADSL인 듯) 전화 잭과 선에 연결되어 있다.

이사하기 일주일 전에, MTS에 전화를 걸어 이사 신고를 했다 (MTS 전화번호는 2255-687로 이를 전화기 숫자에 써 있는 알파벳으로 바꾸면 CALL-MTS가 되어 굉장히 외우기 쉽다).

드뎌 이사하는 날 아침 9시. 전화를 하려고 수화기를 집었는데, 신호음이 없다. -_-;; 벌써 전화 서비스를 새 아파트로 옮긴 모양이다.  아뭏든 전화는 작동하지 않았다.

그리고 노트북을 켰는데, 인터넷이 잘 된다. O.o DSL 은 전화선을 사용하지만 전화 서비스 자체와는 관계가 없단 걸 새로 알았다. 물리적인 전화선 자체가 문제 없다면, DSL은 작동을 한다. 이번 발견은 꽤 흥미롭다. 여지껏 난 두 서비스가 상관이 있다고 생각했었다.

Friday, 22 February 2008

Double the telephone fee

Filed under: Lang:English,Subj:Canada,Subj:Life — Jemyoung Leigh @ 18:43
Tags: , , ,

Last week, I got telephone bill (so called invoice) and the amount of money was what I cannot understand.

When I applied, the guy at MTS connect surely told me that it would cost $24 a month. It should not be over $30 with taxes. And it was over $70! 😯 😯 😯

In the specification, it says some kind of installation fee but it has two SERVICE CHARGEs. What the!!!

I called MTS (204-CALL-MTS) right away and asked for it.

The woman on MTS call centre said that the fee will be doubled on the first month. What? Was she insane?

She explained to me that on the first month, they charge for two services – what I used for one month and what I will use for next one month in advance. And from the second month, they will charge me for only one month in advance.

I was not sure, so I called the MTS call centre twice again (so I talked to three agents), and they all said the same thing. And

She: When you applied, the one in MTS connect surely explained to you about this.
I: No, NEVER! I heard it for the first time NOW!
She: Well, then I am telling you now.

Oh! 😡 MTS is unkind. I heard that MTS has major market share in Manitoba. That is why they are not kind. I am sure this is their pride, and this pride will hurt themselves.

I just decided not to use MTS for Cable TV or Internet connection later.

황당한 전화요금

Filed under: Lang:한국어,Subj:Canada,Subj:Life — Jemyoung Leigh @ 18:31
Tags: , ,

전화요금 고지서를 몇일 전에 받았는데, 완전 납득할 수 없는 금액이었다.

분명 신청할 때는 24불이라고 했는데, 세금을 포함한다고 쳐도 30불이 넘진 않을 것이다.

그런데 70불이 넘게 나왔다! 😯 😯 😯

명세서를 보니, 설치비 등이 있는데, 서비스 이용료가 두 번 나와 있다. 오호 딱걸렸어. 이 색휘들!!!

당장 전화해서 고분 고분 따졌다.

그랬더니 첫달은 요금이 두배로 나온다는 것이다. 이게… 상담원이 미쳤나?

설명을 더 듣고 보니, 첫달은 지난 달에 쓴 것과, 앞으로 한달 간 쓸 것을 해서 이용료가 두배로 나온다고 한다. 그리고 다음 달 부터는 선불로 한달씩 청구가 된다고 한다.

혹시나 해서 다시 전화해서 상담원을 바꿔 (총 세명과 통화 했음) 얘기해 봤는데, 모두 같은 말을 한다. 그리고

걔: 신청할 때, 매장 직원이 설명 안 해 주던가요?
나: 안 해 줬어욧!
걔: 그럼, 제가 지금 해 드리는 거네요.

이런… -_-;; MTS 불친절하구낭. Manitoba 주에선 시장 점유율이 압도적이라더니. 다른 통신사는 토욜 등에도 문열고, 저녁 늦게 여는데, 만 놀고 하는데, 이게 다 오만이구만. 췟.

나중에 핸드폰이랑 케이블 TV, 인터넷 등은 딴 데 알아 봐야겠다.

Create a free website or blog at WordPres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