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nnah and Je together

Tuesday, 12 August 2014

두번째 성지 여행 – 마흔번째 날 – 벳자훌 걷기

원래 수업은 월요일부터 목요일까지인데 이번주만은 선생님이 교통 벌칙금 딱지 때문에 법원에 가야 해서 수업이 화요일부터 금요일까지다. 벌금이 한 육칠백 세겔 나온 듯 한데, 이를 이삼백 세겔까지 낮출 수 있기를 기대하고 있다.

Glass Bead

유리구슬

길거리에서 이걸 줏었다. 팔레스타인 아이들도 구슬을 갖고 노나보다. 나도 어렸을 때 구슬 갖고 많이 놀았는데… 정말 재미있었지. 이런 걸 먼나라에서 발견하니 재밌네.

Damaged Hosue

부서진 집

지난 번에 로켓을 맞아 부서진 집에 갔다. 길거리의 파편들과 잔해들은 모두 치워졌고, 집주인이 집을 수리하고 있었다. 수리비용을 누가 대는지 묻고 싶었는데 집주인이 영어를 못 하고, 내 아랍어 실력도 이제 겨우 인사하고 자기 소개하는 정도라 묻질 못했다. 이 사진을 찍고 가려는데 윗층에서 아이들 웃음소리가 들려서 올려다 봤다. 한 일곱 여덜 살 정도 되어 보이는 귀여운 여자아이가 날 향해 환한 미소를 지으면서 손을 흔들고 있었다. 그 웃음을 보자 가슴이 너무 아팠다. 아 이렇게 귀여운 여자아이를 사람들이 죽이려고 했구나. 미사일이 하마스에서 쏜 것이든 이스라엘에서 쏜 것이든 상관없다. 도대체 우리 사람들이 얼마나 미친 짓들을 하고 있는 것인가!

PalPay, not PayPal

페이팔이 아니라 팔페이

그 후에 발견한 것이다. 많은 사람들이 이미 베들레헴의 스타앤벅스는 알지만 이것은 잘 모를 것이다. 미국에 페이팔이 있다면 팔레스타인에는 팔페이가 있다!

Beit Sahour Hospital

벳자훌 병원

어떻게 봐도 동네 의원정도로밖에 안보이지만 어째든 이게 벳자훌 병원이다. 그나마 팔레스타인 사람이나 정부에서 지은게 아니고 일본 대사관에서 지어준 것이다. 베들레헴이나 적어도 라말라에는 훨씬 크고 좋은 병원이 있기를 기대한다. 그런 병원이 꼭 필요하니까 말이다.

LOL Retaurant

LOL 식당

여기 식당 이름이 LOL이다. 미국에서는 엘-오-엘이라고 읽는데, 여기 사람들은 그냥 롤이라고 읽는다. 나중에 집주인이 그러는데, 저 식당이 자기 친척이 운영하는 곳이란다. 그런데 자기들은 비싸서 절대 안간다고. 가격이 한사람당 40세겔, 그러니까 약 미화로 15불이 안되고, 한국 돈으로도 만오천원정도가 될 것이다. 내 생각엔 그리 나쁜 가격은 아닌데…

Second Holy Land Trip – Fortieth Day – Walking in Beit Sahour

The class is supposed to be from Monday to Thursday.  But this week only the class will be from Tuesday to Friday because our teacher has to go to the court for the parking and traffic ticket.  She has to pay several hundred shekels, but she expects to lower it until two or three hundred shekels.

Glass Bead

Glass Bead

I found this glass bead on the street.  The Palestinian kids must play with those.  I also played with those when I was young.  It had so much fun, and I was glad to find the same thing in different country.

Damaged Hosue

Damaged House

Then I went to the house where they got rocket the other day.  The debris were all cleared on the street, and the owner was repairing the house.  I wanted to ask him who pays for the repair, but I could not because he does not speak English, and my Arabic is just beginning – all I can say is greetings and introduction of myself.  After I took this picture and about to leave the site, I heard the children’s laughing from upstairs.  When I looked up again, I saw a young girl, around seven or eight years old, was waving at me with big beautiful smile.  And that smile broke my heart and made me deeply sad.  People tried to kill that beautiful little girl, whichever the rocket is from either Hamas or Israel.  What kind of crazy thing we the people are doing?

PalPay, not PayPal

PalPay, not PayPal

Then I found this.  Many people already know about the “Stars & Bucks,” but maybe not this.  There is Paypal in America, and Palestinians have PalPay.

Beit Sahour Hospital

Beit Sahour Hospital

And it really looks like a Walk-in clinic, but this is Beit Sahour hospital.  And this is even built by Japanese Embassy, not by the Palestinians.  I hope there would be better and bigger general hospital in Bethlehem or in Ramallah, because they need it.

LOL Retaurant

LOL Restaurant

And there is a restaurant named LOL.  I think we read it El-Oh-El in America, but they read it loll here in Beit Sahour.  And later my hosting family told me that this restaurant is owned and run by their relative.  But they said they do not go there because it is too expensive.  It would cost around 40 shekels per person, which is less than $15 which I think not too bad.

Create a free website or blog at WordPres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