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nnah and Je together

Tuesday, 17 July 2012

Vow

I watched a film with Hannah – the Vow. It was good one which is typical (so typical) Hollywood films.

We have so many films based on true stories these days, and all of them are so Hollywood style. I guess that is because our real lives are more dramatic than the films.

And anyway, the moral of this film is “Buckle Up.”

바우(언약/서약)이라는 영화를 아내와 함께 봤다. 완전 전형적인 헐리웃 영화다.

요즘엔 사실에 기반한 영화들이 많은데, 그 모든 영화들이 전부 헐리웃 스타일이다. 아마 우리의 삶이 영화보다 더 극적이어서 그런 듯.

어째든, 이 영화의 교훈은 “안전벨트 멜 것”이다.

Blog at WordPres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