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nnah and Je together

Sunday, 6 March 2011

Shoe photos update

Shoe was catching and playing with a mouse. 쥐를 잡고 갖고 노는 슈.

She still hopes to get another. 또 쥐를 잡게 되길 늘 기다린다.

One of her favourite place – Ramen box.

라면 상자에 들어가길 좋아한다.

Shoe with a cone after the surgery. She hated it so much.

수술 후에 고깔을 쓰고 있는 모습. 정말 싫어했다.

The first thing she did after releasing from the cone was cleaning herself. She did it whole day, and another day without resting.

고깔을 벗고 바로 한 일은 바로 자기 몸 씻는 것. 하루 종일, 그리고 다음날까지 쉬지 않고 했다.

She is fine and healthy now. 지금은 꽤 건강하고 잘 지내고 있다.

Advertisements

Tuesday, 4 January 2011

Bravo SHOE!

Filed under: Lang:English,Lang:한국어,Lang:日本語 — Jemyoung Leigh @ 23:28
Tags: , , , , , , , ,

My cutest cat, SHOE, caught a mouse today!

Wow! Yes! Awesome!

진짜 귀여운 우리 고양이 슈가 오늘 생쥐를 잡았다!

우와! 정말 대단하다!

私のとてもかわいい猫のシューが今晩、鼠をキャッチしました!

すごいね、シューちゃん。

Friday, 29 October 2010

SHOE

Filed under: Lang:English,Lang:한국어,Subj:Life — Jemyoung Leigh @ 12:25
Tags: , , , , ,

I’ve got a kitten from Winnipeg Pet Rescue Shelter on Portage avenue. The adoption fee was $155 including future sterilisation. I named her SHOE because she’s just the size of my shoe. She’s eight weeks old and very cute and friendly.

Here go some pictures:

얼마전에 고양이를 들였다. 위니펙 펫 레스큐 쉘터라는 곳에서 입양을 했는데 입양비는 나중에 임신 못하게 하는 수술을 포함해서 155불이다. 8주된 새끼로 아주 귀엽고 정말 붙임성이 좋다. 이름은 슈. 내 신발 크기여서.

Tuesday, 24 June 2008

Cats are women

Filed under: Lang:English,Lang:한국어,Subj:Canada — Jemyoung Leigh @ 21:23
Tags: , , , ,

These days I am staying at my minister’s doing house sitting. And they have a cat named Coloury because she is colourful. Well, though I like pets, it is new experience to me because I have never had a pet in my home. My mother hates pets because of their hairs.

So, I am learning about the cats. And I did not spend a long time to find that a cat is just exactly like a woman.

When I step forward, she runs away.

When I step back, she comes closer.

When I ignore her, she shows interests on me.

When I don’t care for her at all, she comes just by me and cry for my care.

Sometimes she is mad at me without reason or the reason I cannot understand.

And moreover, I don’t know what she thinks and what she has in her mind or brain.

I think dogs are quite like men, and cats are exactly same as women. I think I prefer dogs to cats – I like most pets which are mammals.

I cannot handle girls and women well. I must learn from Coloury.

요즘 다른 집을 좀 봐 주면서 그 집에서 거하고 있는데, 고양이가 한 마리 있다. 나는 애완동물들을 좋아하지만, 어머니가 털 때문에 동물들을 싫어하셔서 집에 동물들을 갖고 있던 적이 거의 없다.

그래서 고양이랑 같이 사는 건 꽤 새로운 경험인데, 정말 얼마 지나지 않아서 고양이가 완전 여자랑 같다고 생각이 들었다. 예를 들면,

내가 다가서면 뒤로 물러난다.

내가 물러나면 다가온다.

내가 무시하면 나한테 관심을 보인다.

내가 신경써주지 않으면 내 옆에 와서 관심을 달라고 소리한다.

가끔은 이유도 없이 또는 알 수 없는 이유로 화를 낸다.

게다가 속으로 무슨 생각을 하는지 종잡을 수가 없다.

개는 꽤 남자같고 고양이는 완전 여자랑 같다고 생각한다. 비록 포유류과의 대부분의 애완동물을 좋아하지만 고양이보다는 개를 더 좋아하는 것 같다.

내가 여자들을 좀 잘 다루지 못하는데, 고양이한테 배워야겠다.

Create a free website or blog at WordPres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