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nnah and Je together

Monday, 11 October 2010

Clear Lake

This Monday is Thanksgiving day in Canada. So, the Friday and Monday are holidays which means it is the long weekend.

It’s almost the mid-October but the weather is like August. Everyone is wearing shorts.

Last Saturday, I went to Riding Mountain National Park. I went to the Clear Lake and the Moon Lake. They are nice ones. And there was a guided tour named Car Caravan from the National Park Office. We went to Lake Audy. And saw Bisons.

In the Car Caravan, the National Park Office’s Van goes first and all the clients’ cars are following. They stop a few places and the guide explains many things. I think this is North America’s typical or specific tour.

The Clear Lake is really clear unlike other lakes in Manitoba. And Moon Lake is just like a perfect picture without a smallest wave.

월요일은 캐나다의 추수감사절이다. 그래서 금요일과 월요일이 휴일이어서 4일 연휴다.

거의 10월 중순인데 날씨는 8월 같다. 모든 사람들이 짧은 옷을 입고 다닌다.

지난 토요일에 Riding Mountain 국립 공원에 갔다 왔다. 클리어 레이크와 문 레이크에 갔다. 자동차 캐러밴이라는 가이드 투어가 있었는데 국립공원 사무소에서 하는 것이었다. 레이크 오디에 갔고, 바이슨들도 봤다.

카 캐러밴에서는 국립공원의 차가 앞장 서고 관광객들 차가 따라 간다. 종종 멈추고 가이드가 설명을 해준다. 이건 북미의 전형적인 또는 특유의 관광이라고 생각 된다.

클리어 레이크는 마니토바의 호수 같지 않게 정말 깨끗했고 문 레이크는 미세한 잔물결 하나 없이 완벽한 그림같았다.

Advertisements

Blog at WordPres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