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nnah and Je together

Tuesday, 8 March 2016

[영어산책]Swearing

되게 오랫만의 영어산책인데, 갑자기 생각난 김에…

영어로 Swear는 맹세한다는 뜻으로 동의어로는 take an oath (서약을 취하다)라던가 아니면 make a solemn promise (엄중한 약속을 만들다) 등이 있다.  하지만 실생활에서는 ‘욕하다’는 의미로 더 많이 쓰인다.

내가 예전에 미국 시민권을 받을 때, 이민국에 가서 수백명의 사람들과 함께 서약식을 하고 시민권을 받았다.  그 곳에서 이민국 직원들이 계속 ‘오늘 swearing할 때, 어쩌고 저쩌고’ 말을 하는 걸 듣고는 분위기를 좀 밝게 하기 위해 농담을 하기로 했다.  주변에 나와 같이 시민권 받을 사람들이 하도 긴장을 하고 있는 게 보였기 때문이다.

“오늘 swearing을 할때, 무슨 단어를 써야 하나요? D-word인가요, S-word인가요, 아니면 설마 F-word인가요?”

D word는 damn을 의미하는 말로 원래 의미는  정죄 정도의 의미지만, ‘썅’ 정도의 약한 욕으로 쓰이고, S word는 shit으로 원래 의미는 다 알다시피 똥이고, ‘씨발’ 정도로 쓰인다.  그리고 다들 알고 있을 단어 F word는 fuck으로 영어권에서는 최고존엄의 욕이다.

나는 나름대로 분위기를 좋게 하려고 단어의 중의성을 갖고 농담을 했는데, 내 주변의 외국인들은 내가 무슨 말을 하는지 이해를 못해서 아무도 안웃었고, 이민국 직원들은 이해를 했는데 … 이해를 해서 화가 난 것 같았다.  내 말에 대꾸도 안했고, 얼굴에 있던 미소들이 다들 싹 사라지고는 매우 화난 표정을 지었다.  정말 최악의 실수였던 것 같다.  누가 내 입좀 막아줘.

Tuesday, 17 July 2012

Vow

I watched a film with Hannah – the Vow. It was good one which is typical (so typical) Hollywood films.

We have so many films based on true stories these days, and all of them are so Hollywood style. I guess that is because our real lives are more dramatic than the films.

And anyway, the moral of this film is “Buckle Up.”

바우(언약/서약)이라는 영화를 아내와 함께 봤다. 완전 전형적인 헐리웃 영화다.

요즘엔 사실에 기반한 영화들이 많은데, 그 모든 영화들이 전부 헐리웃 스타일이다. 아마 우리의 삶이 영화보다 더 극적이어서 그런 듯.

어째든, 이 영화의 교훈은 “안전벨트 멜 것”이다.

Blog at WordPres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