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nnah and Je together

Sunday, 24 May 2009

희망없는 나라, 절망적인 국민

[경고: 욕설과 험한 용어가 사용되었음]

가셨다.

타살이던, 자살이던, 정치적 보복으로 인해 저 세상으로 가셨다.

로마는 하루 아침에 세워진 게 아니지만, 망하는 건 순식간이다. 김대중 선생님과 노무현 대통령의 10년동안 난 민주주의가 이루어 졌다고 믿었는데, 단순한 착각이었다. 하루아침에 대한민국의 민주주의는 무너져 내렸다.

남한도 북한도 독재다.

확정되지 않은 사실을 언론을 통해 대서특필해 정적을 검찰과 언론, 그리고 중정을 통해 궁지로 몰아 죽게 한 것은 막장 국가다. 하지만, 돌아가신 분의 추모도 하지 못하게 경찰을 동원해 막는, 다섯살 아이의 촛불도 빼앗는 그런 나라는 희망이 보이지 않는 나라다.

왜 이 나라는 희망이 없을까? 경찰과 검찰이 정권의 똥구멍을 핥기 때문일까? 부분적으로는 그렇다.

조중동이 왜곡과 거짓으로 판을 치고 국민의 눈을 가리고 귀를 막기 때문일까? 역시 부분적으로는 그렇다.

하지만, 이 나라가 희망이 없는 막장 국가인 가장 큰 이유는, 국민들이 절망적이기 때문이다. 난 역사엔 우연이 없다고 본다. 그리고 역사가 한 개인에 의해 좌우된다고 보지도 않는다.

나라 또는 집단이 잘 되는 것은 국민의 역량이 있기 때문이고, 망하고 쪼그라 드는 것도 국민의 역량이 안되기 때문이다. 아무리 훌륭한 인재가 나온다 해도 국민이 개같으면 답이 없다.

징기스칸이 몽고 제국을 일으킨 것이 혼자 잘나서였을까? 당시 몽고가 여러 부족으로 나뉘어 있긴 했지만, 몽고 민족 자체는 힘이 있었다. 징기스칸은 다만, 그 화약들을 모아서 불을 붙여준 것에 지나지 않는다. 모래에 아무리 불을 붙여봤자 폭발은 일어나지 않는다. 만일 그 당시에 중국을 비롯한 주변 국가는 모두 총을 갖고 있는데 몽고는 구석기가 유일한 무기였고 국민들의 의식도 그러했다면 징기스칸이 아니라 그보다 100배 뛰어난 인물이 나와도 몽고 대 제국은 건설이 불가능하다.

영국이 산업혁명을 먼저 일으키고 주도한 것이 과연 제임스 와트라는 인물이 증기기관을 발명했기 때문일까? 그가 우간다에서 태어났다면 우간다가 산업혁명을 일으켰을까? 아니면 신석기 시대로 날아가 그 때에 기차길을 놔주고 기차를 주면 신석기 시대 사람들이 기차를 이용해 활발한 경제활동을 할까?

영국에서 산업혁명이 일어났던 것은 제임스 와트때문이 아니라 영국 사회와 영국 국민들이 산업혁명을 하기에 충분한 역량을 그 당시에 갖고 있었기 때문이다.

역사에선 늘 위대한 인물이 나오지만, 그 인물을 낸 것은 바로 시대적인 필요고, 국민적인 역량이다. 국민이 좋으면 어디서든 답이 있고 국민이 좇같으면 어떻게 해도 답이 없다.

대한제국이 일본의 식민지로 넘어간 것이 이완용 혼자 힘으로 된 것이 아니라, 그 당시에 국민적 역량이 없었기 때문이다. 국민이 답이 없었기에 나라가 망한 것이다. 이승만이 대통령된 것도, 국민이 답이 없는 것들이기 때문이고, 박정희가, 전두환이, 노태우가, 그리고 김영삼이 줄줄이 나온 것도 바로 국민이 개쌔기들이기 때문이다.

최근엔 물론 이명박이 나온 것도 그렇다.

노짱께서 이렇게 가시게 된 것도 국민이 좇같아서 그렇다.

한국은 희망이 없는 나라고, 국민은 답이 없는 절망덩어리다.

김대중 선생님과 노무현 대통령님은 한 100년은 이른 것 같다. 좀 강한 사람이 나와서 조중동 없애 버리고 개같은 것들 싸그리 청소를 먼저 했어야 했다.

쥐는 살찌고 사람은 굶으니, 사람이 사람되기를 거부하고 너도 나도 쥐가 되었다.

희망 없는 나라, 절망적인 국민…. 내가 보기엔 그렇다.

Saturday, 23 May 2009

I miss you

Filed under: Lang:English,Lang:한국어,Subj:Corea — Jemyoung Leigh @ 4:27
Tags: , , , ,

I just read that former President of Korea, MH Rho, passed away Saturday morning.

It’s unbelievable. I am so sad.

I miss you. I adore you. You are the only politician that I respect and admire.

Good bye. I miss you, and I will always do.

방금 노무현 대통령께서 서거하셨다는 소식을 들었다.

믿기지 않는다. 슬프다.

그립다. 보고싶다. 내가 존경하는 유일한 정치인인데…

그립다. 그립다. 눈물이 난다.

Create a free website or blog at WordPres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