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nnah and Je together

Thursday, 27 October 2016

Who do you say I am?

A month of ago or so, I was reading the Gospel of Matthew in Greek Bible.  It was Matthew 16:13-20 that Jesus was asking his disciples what the people say about him and also what the disciples say about him.  And one thing made me very curious.

Jesus asked the question twice first in v.13, and then v.15.  In Common English Bible, these questions are:

  • Who do people say the human one is?
  • And what about you?  Who do you say that I am?

In CEB and all other English translations as well use the present tense of BE – IS and AM.  But in Greek Bible, both verbs are Infinitive:

  • Τίνα λέγουσιν οἱ ἄνθρωποι εἶναι τὸν υἱὸν τοῦ ἀνθρώπου;
  • Ὑμεῖς δὲ τίνα με λέγετε εἶναι;

To begin my question, let me say what I learned about Infinitive in English.  According to the English grammar book which I learned English from, Infinitive (or TO-Infinitive) carries the hint of notion of future not 100% but quite often.  For example, at the beginning point of a meeting we say “Nice to meet you” because the main body of meeting is in future while we say “Nice meeting you” at the end of the meeting because the main body of meeting is already in the past or present, not in future.

There is a 2006 film “the Queen” which famous actress Helen Mirren plays the Queen of England.  At the beginning scene, Tony Blair won the election and visited the palace to see the Queen.  The secretary tells the Queen that the Prime Minister came, and the Queen corrected the secretary angrily that he is the Prime Minister To Be.  In this example as well, the infinitive tells that is it future, not the present.

I became curious what the infinitive signifies in this passage.  To me, it very much sounds something like “Oh, this smart boy is got TO BE a doctor in the future.”  Then, is Jesus asking his disciples what or who he should be (in the future)?

I just learned Biblical Greek just for one year and was Teaching Assistant for another year, which means my Greek knowledge is very shallow.  And I could not figure it out by myself.  What I usually do in these situations is to (visit and) ask my professor even though I am out of school.  And I did.  I met her couple hours before her class and she was very busy preparing for the class.  I felt sorry but I was curious.  (Her only original sin is that she taught me and she is a good teacher.)

According to my Greek professor, the infinitive in Greek does not necessarily carry the notion of future as in English.  The second question of Jesus is literally translates “But who do you guys say me to be?”  And it can be translated into English for all  three tenses:

  • Who do you guys say I was?
  • Who do you guys say I am?
  • Who do you guys say I will be?

Then how can I decide the tense in English translation?  Her answer was ‘context.’  And I sighed to myself because I heard the importance of context hundreds of times, if not millions.  In language, there is not really absolute answer that almost nothing is 100%.  But if there is one, context is the only one.

As we all know, Peter answers to Jesus in v.16:

  • You are the Christ, the Son of the living God.
  • Σὺ εἶ ὁ χριστὸς ὁ υἱὸς τοῦ θεοῦ τοῦ ζῶντος.

Peter’s answer in Greek uses which εἶ is Verb-Indicative-Present-2nd Person-Singular.  Because Peter clearly uses present tense, the other two questions in the same context should be present tense of BE.

This infinitive aspect of Greek is somewhat similar to Biblical Hebrew infinitive.  (Again not always but frequently) infinitive construct in Hebrew often times used with ב and כ to make temporal clause and it does not specify the tense.  We need to judge it through the context (YES CONTEXT) or we may have preceding marker such as וַיְהִי or וְהָיָה telling the tense of the clause.

Well, curiosity solved and it did not kill the cat yet. 🙂

Advertisements

Tuesday, 8 March 2016

[영어산책]Swearing

되게 오랫만의 영어산책인데, 갑자기 생각난 김에…

영어로 Swear는 맹세한다는 뜻으로 동의어로는 take an oath (서약을 취하다)라던가 아니면 make a solemn promise (엄중한 약속을 만들다) 등이 있다.  하지만 실생활에서는 ‘욕하다’는 의미로 더 많이 쓰인다.

내가 예전에 미국 시민권을 받을 때, 이민국에 가서 수백명의 사람들과 함께 서약식을 하고 시민권을 받았다.  그 곳에서 이민국 직원들이 계속 ‘오늘 swearing할 때, 어쩌고 저쩌고’ 말을 하는 걸 듣고는 분위기를 좀 밝게 하기 위해 농담을 하기로 했다.  주변에 나와 같이 시민권 받을 사람들이 하도 긴장을 하고 있는 게 보였기 때문이다.

“오늘 swearing을 할때, 무슨 단어를 써야 하나요? D-word인가요, S-word인가요, 아니면 설마 F-word인가요?”

D word는 damn을 의미하는 말로 원래 의미는  정죄 정도의 의미지만, ‘썅’ 정도의 약한 욕으로 쓰이고, S word는 shit으로 원래 의미는 다 알다시피 똥이고, ‘씨발’ 정도로 쓰인다.  그리고 다들 알고 있을 단어 F word는 fuck으로 영어권에서는 최고존엄의 욕이다.

나는 나름대로 분위기를 좋게 하려고 단어의 중의성을 갖고 농담을 했는데, 내 주변의 외국인들은 내가 무슨 말을 하는지 이해를 못해서 아무도 안웃었고, 이민국 직원들은 이해를 했는데 … 이해를 해서 화가 난 것 같았다.  내 말에 대꾸도 안했고, 얼굴에 있던 미소들이 다들 싹 사라지고는 매우 화난 표정을 지었다.  정말 최악의 실수였던 것 같다.  누가 내 입좀 막아줘.

Swearing for Citizenship

When I became US Citizen, I took an oath at USCIS building.  The employees of USCIS were continuously mentioning it as ‘swearing,’ so I made a joke to break the ice because everybody were quite nervous there to be citizens of new country.

“When we swear today, which word do we use? D-word, S-word, or even F-word?” I joked to one of the officer.  It was worst mistake ever.  No single one surround me understood what I meant and joked about, and the USCIS employees understood and offended a lot.  They did not answer me, but I saw the smiles disappear from their faces, and they looked angry.  Please somebody shut me up.

Tuesday, 16 February 2016

How to say ‘I love you’ in Hebrew

Filed under: Lang:English,Lang:한국어,Subj:Languages — Jemyoung Leigh @ 21:27
Tags: , , ,

In Hebrew there are four possible sentences according to the gender:

히브리어에서는 성에 따라 사랑한다는 말은 네 가지로 구분된다:

When a man says to a woman / 남자가 여자에게 말할 때:

אֲנִי אוׂהֵב אוׂתָךְ (Ani Oheyv Otak)

When a woman says to a man / 여자가 남자에게 말할 때:

אֲנִי אוׂהֶבֶת אוׂתְךָ (Ani Ohebet Otka)

When a man says to another man / 남자가 다른 남자에게 말할 때:

אֲנִי אוׂהֵב אוׂתְךָ (Ani Oheyv Otka)

When a woman says to another woman / 여자가 다른 여자에게 말할 때:

אֲנִי אוׂהֶבֶת אוׂתָךְ (Ani Ohebet Otak)

 

Wednesday, 30 December 2015

[영어산책]Feeling Funny

몇일 전에 시카고 대학 병원의 여행 클리닉에 다녀왔다.  주사 두 방 맞고, 말라리아를 포함해서 세 종류의 알약을 받아왔다.  그 중에 하나는 항생제인데, 의사가 주면서 하는 말이 “인도에 가서 funny한 느낌이 나면 먹으라”고 했다.  의사가 무슨 말을 했는지 당연히 알지만, 캐나다에서 이 표현을 처음 들었을 때는 좀 혼란스러웠다.  “이게 웃기는 느낌이면, 행복하고 즐거울 때를 말하는 건가?”

물론 이 표현은 하하 웃는 상황을 말하는 것이 당연히 아니지만, 사전에 처음 나오는 것은 “웃음을 유발”하는 것으로 되어 있다.  나와 같이 영어 원어민이 아닌 사람은 사전에 나와있지 않는 이런 표현을 처음 들으면 혼동될 수도 있다.

내 생각엔 고대 히브리어와 그리스어도 마찬가지일 것 같다.  정말 훌륭한 사전들이 있지만, 그 당시 사람들이 일상생활에서 쓰던 표현들이 다 나와있지 않을 수도 있지 않을까?  성경 저자가 원래는 당시 실생활에서 쓰던 표현으로 아픈 상황을 말하는데, 우리가 해석하기를 행복한 상황으로 받아들이고 있는 것이 없다고 누가 장담할 수 있을까?

Feeling Funny

I visited University of Chicago Medicine Travel Clinic a few day ago.  I’ve got two shots, and three different kinds of pills including Malaria.  One of the pills is some kind of antibiotic, and the doctor said to take it when I feel funny in India.  I already knew what she meant but I remember I was quite confused when I heard that expression first time in Canada. “Does this mean when I feel happy and pleasant?”

It is not haha funny obviously, but the dictionary definition comes haha funny first: causing laugh.  Non English native speakers like me get confused with these expressions whose definition does not come up in the dictionary.

I think that might be the same for Biblical Hebrew and Greek.  We have awesome dictionaries but those dictionaries may not have all the real life expressions.  Who knows the Bible authors actually meant sickness in their own real life expressions and we think it is about happiness?

Tuesday, 8 September 2015

[영어산책]다리에 쥐났어

정말 오랫만의 영어산책.

한국말로 다리에 쥐났다고 하는 것을 영어로는 뭐라고 할까?

미국 애들에게 설명을 하고 확인을 해 보니까 다리에 나는 ‘쥐’는 charley horse라고 한다.  그러니까, “나 다리에 쥐났어”는 I’ve got charley horse 또는 I have charley horse라고 하면 된다.

charley horse는 반드시 다리, 즉 종아리에 나는 쥐만을 말하는데, 몸 전체의 어느 근육에나 쓸 수 있는 말은 cramp라는 단어가 있고, 숙어로는 pull muscle이라고 한다.

Wednesday, 8 July 2015

아담은 거인

몇주 전에 한 아저씨를 만났는데, 아담이 키가 6미터가 넘는 완전 거인이라고 주장했다.  성경적 근거가 있다고 해서 뭔가 상당히 호기심이 발동해서 물어봤다.

그 아저씨가 보여준 성경은 창세기 2장 15절이었다.  영어 성경으로 “The Lord God placed the man in the Garden of Eden to tend and watch over it“라고 나와 있었는데, 대충 끝에만 해석하자면 에덴 동산을 굽어 살피게 했다는 내용이다.  그 아저씨 말로는, 무언가를 굽어 살피려면 그 것보다 키가 더 커야 하고, 에덴 동산에는 나무들이 많았으니 아담이 나무들보다 키가 컸을 테니 적어도 6미터는 훨 넘었을 것이라는 얘기다.

나는 완전 어이를 상실해서 얼어 붙어서 뭘 어떻게 대응해야 할지 몰랐다. 굽어 살피다의 히브리어 원어 성경에는 לעבדה 라고 나오는데, 이는 “그것을 섬기도록”이라는 뜻이다.

와. 정말.  원어를 모른 상태에서 뭔가를 억지로 해석하려고 하면 뭔 일이 발생하는지 보여주는 정말 적나라한 좋은 예가 아닐 수 없다.  물론 원어를 안다고 해서 정확한, 제대로 된 해석을 할 수 있는 것은 아니지만 이런 말도 안되는 엉터리 실수를 좀 줄여줄 것이다.

Giant Adam

Couple weeks ago, I met a guy who said Adam was giant, probably over 20 feet.  I was curious why he was saying that because he said he has biblical evidence.

The Bible he showed me was Genesis 2:15, and it was like: “The Lord God placed the man in the Garden of Eden to tend and watch over it.”  He said that to watch something over it, you must be taller than those things.  And Garden of Eden was full of trees, so Adam must be at least over 20 feet tall.

I was just like frozen, not knowing how to respond at first.  That part “watch over” in Hebrew Bible or Bible in original language is לעבדה whose meaning is “to serve it.”

Wow.  That is one good example what happens when you do not know the original language and try to interprete something too hard.  I do know that original language does NOT guarantee you the correct interpretation, but it may reduce the absurd mistakes.

Thursday, 18 December 2014

하만은 역사상 첫 성 전환자인가?

하만은 성경의 에스더 이야기에 나오는 악당으로 이 사람에 대해서는 할 얘기가 많지만 지금은 하나에만 집중하자.  하만은 역사상 첫 성전환자인가?

신학교 1학년때 히브리어를 배워서 잘 하지는 못하지만 떠듬 떠듬 성경책을 히브리 원서로 읽을 수 있게 되었다.  한번은 에스더 3장 11절을 읽는데 (컴퓨터가 아니고 종이 책으로) 한글 성경으로는 “(왕이) 이르되 그 은을 네게 주고 그 백성도 그리하노니 너의 소견에 좋을 대로 행하라 하더라”고 번역되어 있다.  이 부분이 히브리어로는 다음과 같다:

וַיֹּ֤אמֶר הַמֶּ֙לֶךְ֙ לְהָמָ֔ן הַכֶּ֖סֶף נָת֣וּן לָ֑ךְ וְהָעָ֕ם לַעֲשֹׂ֥ות בֹּ֖ו כַּטֹּ֥וב בְּעֵינֶֽיךָ׃

오른쪽에서 다섯번째 단어 (히브리어는 오른쪽에서 왼쪽으로 읽고 쓴다)는 “네게”인데, 이는 2인칭 여성 단수다.  왕이 분명히 하만에게 말을 하는데, 하만을 여성으로 지칭하고 있다.  이게 뭔 일이지하고 혼동이 되었다.

계속 읽어 나갔는데, 마지막 단어 (가장 왼쪽 단어)는 글자 그래도 해석하면 “너의 눈 속에”가 된다.  이 단어는 2인칭 남성 단수다.

이번엔 정말 혼동되었다.  그래서 바이블웍스라는 컴퓨터 프로그램을 학교 도서관에서 사용해서 확인해 봤는데, 여기서도 처음에는 여성, 두번째는 남성이라고 분석되어 나왔다.

브룩스와 얘기를 해 봤다. 브룩스는 작년에 함께 히브리어를 배웠고 현재는 히브리어 조교를 나와 같이 하고 있는 학생이다.  토론을 한 끝에 하만은 성전환자라고 결론을 내렸다.  아마도 인류 역사상 최초겠지.  왕이 분명히 하만을 처음에는 여자로 다음에는 남자로 지칭한 것은 아마도 하만이 원래는 여자였다고 남자로 된 것이 아닐까 한다.

그 후에 히브리어 교수님인 폴라에게 가서 보여줬는데, 문장을 읽자마자 교수님은 이 것이 쉼표 형태라고 확인해 줬다.  “너에게”라는 부분에 쉼표가 있는데, 이 쉼표가 모음에 변형을 줘서 “러카”가 “라크”로 되어 남성이지만 여성과 동일한 형태로 보인다고 한다.

그래서 결론은 하만은 성 전환자가 아니다.

Is Haman the first trans-gender in history?

Haman is the villain in the Esther story of the Bible.  There are many things to talk about him, but let me focus on one thing.  Is Haman the first trans-gender in history?

I learned biblical Hebrew in the first year of the seminary.  I am not fluent, but I can slowly read the Hebrew Bible.  One day I read Esther 3:11 in the Hebrew Bible (paper book).  The English translation is “And the king said unto Haman, The silver is given to thee, the people also, to do with them as it seemeth good to thee (KJV).”  And the Hebrew Bible says,

וַיֹּ֤אמֶר הַמֶּ֙לֶךְ֙ לְהָמָ֔ן הַכֶּ֖סֶף נָת֣וּן לָ֑ךְ וְהָעָ֕ם לַעֲשֹׂ֥ות בֹּ֖ו כַּטֹּ֥וב בְּעֵינֶֽיךָ׃

The fifth word from the right (Hebrew is written and read from the right to left) is “to you” (or thee in KJV) but the form is 2nd person, feminine, singular.  The king is talking to Haman and he referred Haman as female.  I was confused and did not know what is going on there.

Then I kept reading.  The last word (which is the first word from the left) is literally “in your eyes.”  KJV does not say ‘eye’ but it would be “in thy eyes” in KJV style.  In this word, it is 2nd person, masculine, singular.

I was quite confused seriously.  So I looked up the BibleWorks, the Bible software, in the school library.  The software also confirmed that I am right.  Feminine first time, and masculine for the second time.

I talked to Brooks, who learned Hebrew last year together, and who is Hebrew EA (professor’s assistant) with me.  He and I discussed a lot and concluded that the Haman is trans-gender, probably the first one in written history.  The king refers Haman from female to male, and maybe Haman was originally a woman and became a guy.

And we went to Paula, the Hebrew professor, and as soon as she saw  the sentence, she confirmed that it is pausal form.  In “to you” section, there is pause mark, and it changed the vowel from “leka” to “laku” which made the masculine look identical to feminine.

So Haman is not a trans-gender.

Thursday, 14 August 2014

두번째 성지 여행 – 마흔 세번째 날 – 베들레헴과 벳자훌

나는 베들레헴에 있는 베들레헴 대학교에서 공부하지만 벳자훌에 있는 집에 머문다. 날마다 등하교를 걸어서 한다. 한번 걷는데 50분이 걸리니까, 하루에 100분을 걷는 셈이다. 베들레헴과 벳자훌 모두 조그만 마을로 한 마을이라고 해도 이상할 게 전혀 없다. 내가 머무는 집이 벳자훌의 반대편 외각에 있기 때문에 걷는 거리가 훨씬 멀어지는데, 만일 벳자훌 시내에서 베들레헴 시내까지 걸어 간다면 30분 정도밖에 걸리지 않는다. 두 마을이 얼마나 조그만지 이해가 될 것이다.

Christians are easily found in Bethlehem and Beit Sahour

베들레헴과 벳자훌에서는 기독교인을 쉽게 찾을 수 있다.

굉장히 가깝기 때문에 두 마을에는 비슷한 점이 굉장히 많고, 베들레헴의 반대편에 있는 벳잘라를 포함해서 세 마을이 하나의 경제권을 이루고 있다.

하지만 두 마을에는 굉장히 많은 차이점이 있는데, 내가 생각했던 것 이상이었다.

두 마을 모두 기독교인이 굉장히 많다. 이는 위치의 특수성 때문인데, 베들레헴은 기독교에서 구세주로 믿는 예수 그리스도께서 태어나신 곳이고, 벳자훌은 목동의 들판이 있는 곳이다. 이 목동의 들판이란 천사들이 양치는 목동들에게 나타나서 예수 그리스도의 탄생을 알려준 곳이다. 하지만 베들레헴에는 기독교인의 대다수가 천주교고, 벳자훌에는 대부분이 그리스 정교회다.

두 마을 모두 아랍어를 쓰지만 좀 다르다. 발음도 다르고 단어와 표현도 또한 다르다. 여기 사람들은 말하는 걸 들어보면 이 사람이 베들레헴에서 왔는지, 아니면 벳자훌 사람인지 100% 알 수 있다고 한다.

예를 들어 베들레헴에서는 깔브가 개고, 깔립이 마음이다. 하지만 벳자훌에서는 그 반대가 된다. 그래서 벳자훌 사람이 “내 마음을 받아주오”라고 하면 그게 베들레헴 사람들 귀에는 “내 개(강아지)를 받아주오”로 들린다. 물론 그 반대의 경우도 마찬가지다. 또한 동사의 활용하는 모습도 다르다. “바꼴”이라는 동사의 2인칭 단수 남성 현재를 한 곳에서는 “브또낄”이라고 하지만 다른 곳에서는 “브따꼴”이라고 한다. 또한 모른다는 말을 할 때도 벳자훌에서는 “마 바라프”라고 하지만 베들레헴에서는 “바라피쉬”라고 한다.

이러한 언어의 차이 때문에 걸어서 30분도 안걸린다는 근거리임에도 불구하고 다른 방언을 구사한다고 표현을 한다. 이는 결국 역사적으로 두 마을 사이에 왕래가 거의 없었다는 것을 의미한다. 그리고 짐작했겠지만, 주로 베들레헴 사람이 벳자훌 사람들 놀리지 그 반대는 거의 없다고 한다. 마치 서울 사람이 시골 사람 놀리지 시골 사람이 서울 사람 별로 안 놀리는 것 처럼. 그런데, 이런 언어의 차이를 한 번 생각해 보면 참 어처구니 없는게, 마치 신림동 사람과 봉천동 사람이 꽤 다른 한국어를 구사하는 것과 마찬가지다.

그리고 두 마을 사람들 모두 굉장히 강하고 분명한 자신들의 정체성을 확보하고 있다. 베들레헴 사람, 그리고 벳자훌 사람이라는 인식이 또렷히 박혀 있다. 물론 그 둘 모두 팔레스타인 사람이라는 강한 정체성을 갖고 있다는 것은 두말하면 잔소리.

Next Page »

Create a free website or blog at WordPres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