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nnah and Je together

Thursday, 27 October 2016

너희는 나를 누구라 하느냐?

약한 달 쯤 전에 헬라어 성경으로 마태복음을 읽고 있었는데, 예수님이 제자들에게 사람들이 본인에 대해 어떻게 얘기하는지, 그리고 제자들은 또 어떻게 얘기하는지 묻는 장면인 마태복음 16장 13절에서 20절이었다.  그런데 헬라어로 읽다가 궁금한 점이 생겼다.

일단 한국어로 부정사를 어떻게 옮겨야 되는지 잘 몰라서 영어로 설명을 하겠다.  예수님께서 13절과 15절에 질문을 두 번 하시는데, Common English Bible에서는 이 두 질문을 다음과 같이 영어로 번역을 했다:

  • Who do people say the human one is? (사람들이 인자를 누구라 하느냐?)
  • And what about you? Who do you say that I am? (그런데 너희들은 나를 누구라 하느냐?)

CEB와 다른 모든 영어 성경에서는 이 질문의 동사가 BE 동사의 현재형인 IS와 AM을 사용했다.  그런데 헬라어 성경에서는 부정사가 사용되었다:

  • Τίνα λέγουσιν οἱ ἄνθρωποι εἶναι τὸν υἱὸν τοῦ ἀνθρώπου;
  • Ὑμεῖς δὲ τίνα με λέγετε εἶναι;

내 질문을 시작하기에 앞서, 영어의 부정사를 한 번 살펴보자.  내가 공부한 문법책에 의하면 부정사는 (또는 TO 부정사는) 100% 항상은 아니지만 상당한 부분으로 미래에 대한 의미 또는 암시를 지닌다고 하였다.  예를 들어 회의를 하기 전에는 만남의 본체가 아직은 미래에 있기 때문에 Nice to meet you (만나게 되어 나이스합니다) 라고 인사를 하지만, 회의가 다 끝나고 나서는 만남의 본체가 현재 또는 이미 과거기 때문에 (미래가 아니라) Nice meeting you (만나서 나이스 했습니다) 라고 인사를 한다.

2006년도 영화에 the Queen이라는 작품이 있다.  한국어 제목은 어떤지 모르겠지만, 헬렌 미렌이 영국 여왕을 연기했다.  영화 시작 부분에 토니 블레어가 선거에 승리하고 여왕을 접견하기 위해 궁전에 간다.  여왕의 비서가 여왕에게 Prime Minister(수상)가 왔다고 하자 여왕이 짜증을 내며 Prime Minister가 아니라 Prime Minister To Be(수상 예정자)라고 말을 고쳐준다.  이 예제에서도 부정사는 현재가 아니라 미래를 내포하고 있다.

이 성경 구문에서 부정사가 어떤 의미를 나타내는지 궁금해 졌다.  내게는 꼭 this smart boy is got TO BE a doctor in the future (이 똑똑한 애는 커서 의사가 될거야)와 같은 느낌으로 들렸다.  그렇다면 예수님이 제자들에게 본인이 (나중에) 무엇 또는 어떤 사람이 되어야 하는지 묻는 것일까?

나는 헬라어를 1년만 배웠을 뿐이고 헬라어 조교도 1년만 했기 때문에 헬라어에 대한 지식이 일천하다.  그래서 나 스스로 이 문제를 파악할 수 없었다.  이런 경우에 내가 주로 하는 일은 교수님을 찾아가 묻는 것이어서 이번에도 그렇게 했다.  교수님을 만났을 때는 수업 시작하기 몇 시간 전이어서 교수님이 준비하느라 매우 바빴다.  좀 미안한 느낌도 들었지만, 교수님의 원죄는 날 가르친 것과 좋은 교수님이라는 것 정도.

헬라어 교수님에 의하면 헬라어의 부정사는 영어처럼 꼭 미래를 내포하는 것은 아니라고 한다.  예수님의 두번째 질문은 But who do you guys say me to be (니들은 내가 뭐가 되어야 한다고 하는데)로 문자 그대로 직역이 되지만, 실제 영어 번역은 아래의 세 가지가 가능하다:

  • Who do you guys say I was? (너희들은 내가 누구였다고 말하니?)
  • Who do you guys say I am? (너희들은 내가 누구라고 말하니?)
  • Who do you guys say I will be? (너희들은 내가 누가 될거라고 말하니?)

그렇다면 이 세가지 가운데 어떤 것이 맞는 것이라고 어떻게 판단할 수 있을까?  교수님의 대답은 문맥이었다.  이 말을 듣는 순간 한숨을 쉬었다.  수백번도 더 들었던 말이 아닌가!  언어에서는 절대 100% 맞는 답이란 없는 법이지만, 그게 하나 있다면 바로 ‘문맥’일 것이다.

우리 모두 알다시피 베드로가 16절에 대답을 한다:

  • You are the Christ, the Son of the living God. (당신은 그리스도,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드님이십니다.)
  • Σὺ εἶ ὁ χριστὸς ὁ υἱὸς τοῦ θεοῦ τοῦ ζῶντος.

베드로의 헬라어 대답은 εἶ를 쓰는데, 이는 평서문-현재형-2인칭-단수다.  베드로가 명백히 현재 시제의 동사를 사용하기 때문에 같은 문맥에 있는 예수님의 두 질문도 현재형으로 해석이 되어야 하는 것이다.

헬라어 부정사의 이러한 특성은 히브리어의 부정사와도 비슷한 면모가 있다.  (다시 강조하지만 항상은 아니지만 종종) 히브리어의 infinitive construct (한국어에서 히브리어 문법 용어를 몰라서 영어를 쓸 수 밖에 없음)는 자주 ב와 כ랑 함께 쓰여서 시간절을 만들게 되는데, 여기에 시제가 없다.  과거도 될 수 있고 미래도 될 수 있는데, 문맥에 따라서 판단을 알아서 하거나 아니면 시제를 표시해 주는 וַיְהִי 또는 וְהָיָה 등이 앞에 붙어나오기도 한다.

어째든 궁금증을 해결이 되었다.

Advertisements

Leave a Comment »

No comments yet.

RSS feed for comments on this post. TrackBack URI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

Blog at WordPress.com.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