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nnah and Je together

Monday, 21 July 2014

두번째 성지 여행 – 열 여덟번째 날 – 건기에 비가

Rain in Dry Season

건기에 비가 내리다니

지금은 이스라엘이 건기로 계절이 끝날 때까지 비가 오지 않는다. 그런데 오늘 발굴 현장에 나가 보니 젖어 있었다. 위 사진을 보면 땅이 젖어 있는 것을 볼 수 있을 것이다. 마른 부분은 천막으로 덮여 있던 부분이다. 그리고 또한 일하는 중간에도 살짝 비가 내리기도 했다.

모두들 이상하다고 말을 했고, 한 이스라엘 여자가 7월에 비가 오다니 이건 말세의 징조라고 얘기 했다.

Italian Nuns

이탈리아 수녀님들

오늘은 그정 깨진 도자기 파편들 몇개 말고는 특별한 것을 발견하지 못했다. 아침 11시 경에 이탈리아 수녀님들 한 그룹이 메깃도에 찾아 왔다. 수녀님들 입고 계신 옷이 일반적인 천주교 수녀복과 색이 달라서 수녀님들 소속이 어딘지 궁금해 졌다.

혼자 여행하면서 안좋은 점을 하나 발견했다. 몇몇 투어를 예약할 때면, 큰 인기가 없는 투어는 늘 최소 2명 이상을 요구하고 있다. 조금 전에 이집트 (애굽) 2일 여행을 예약했는데, 혼자기 때문에 만일 다른 사람이 같은 날 예약을 하지 않으면 투어가 취소될 것이라고 전자우편을 받았다. 현재 페트라를 보기 위해 요르단은 혼자 여행할 생각인데, 이집트도 혼자 여행할 수 있을지는 잘 모르겠다. 만일 여행이 취소된다면 혼자 이집트 여행하는 것을 알아봐야 겠다.

Advertisements

Leave a Comment »

No comments yet.

RSS feed for comments on this post. TrackBack URI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

Create a free website or blog at WordPress.com.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