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nnah and Je together

Sunday, 4 January 2009

미리 감사할 순 없다

Filed under: Lang:한국어,Subj:Christianity — Jemyoung Leigh @ 14:27
Tags:

내가 지난 번에 썼던 글, 감사할 게 없는 게 정말 감사한 일을 보면, 미리 감사하는 게 최상이라며 글을 맺었다.

그런데 생각해 보니, 미리 감사하는 게 가능하지 않다.

우리가 마시는 공기를 미리 감사할 순 없다. 이미 받은 것이고 원래 존재하는 것인데 어떻게 미리 감사한 단 말인가?

미리 감사하는 게 아니라 이미 감사할 일을, 느끼지 못했던 것을 감사하는 것이다.

내가 받은 모든 것, 당연하게 여기지 않고 감사해야 겠다.

Advertisements

Leave a Comment »

No comments yet.

RSS feed for comments on this post. TrackBack URI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

Create a free website or blog at WordPress.com.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