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nnah and Je together

Friday, 29 August 2008

Barbie Girl in Barbie car

Today, I went to downtown by bus. And in the bus, I saw a (rather old) cabriolet (also called Convertible in North America) whose licence plate number was BARB1E.

And the driver was a blond Barbie girl!!!

Usually the licence number in Manitoba is composed up of three Alphabets and three numbers with space between them. But if you pay more, you can get what you want.

The unusual licence numbers that I saw are:

  • WHATEVER
  • JUICE
  • TOP LES
  • HOL IN1
  • BARB1E

The second last letter of BARB1E is number 1 not I – I think it is because someone already got BARBIE or Autopac did not allow the word, so she used 1 instead of I.

The licence number TOP LES is, I guess, the Autopac did not allow the word, so they just broke it into two with space and got rid of an S.

오늘 다운타운에 갔는데, 버스에서 좀 오래된 오픈카 (카브리올레, 북미에선 컨버터블)을 봤다. 근데 그 차 번호판이 BARB1E(바비)였다.

그리고 운전자가 금발의 바비 걸이었다!!!

일반적으로 마니토바주의 자동차 번호판은 영문 세 글자와 숫자 세 개로 되어 있고 그 중간에 공백이 들어간다. 하지만 돈을 더 내면 원하는 걸 받을 수 있다고 한다.

내가 봤던 특이한 번호판들은 다음과 같다:

  • WHATEVER: 뭐 이딴 번호판을…
  • JUICE
  • TOP LES: 헉 -_-
  • HOL IN1: 홀인원이라… 골프 광인가?
  • BARB1E

바비의 끝에서 두 번째 글자는 영문 I가 아니라 숫자 1이다. 어쩌면 다른 사람이 이미 BARBIE를 가져갔거나, 아니면 정부에서 허가를 안 해줬을 수도 있다.

글고 TOP LES는 topless(상반신 나체, 특히 여자)를 말하는 거 같은데, 이건 거의 허가가 안나서 S를 하나 떼고, 공백을 집어 넣어서 허가를 받은 거 같다.

Tuesday, 26 August 2008

Nova?

I heard it when I was studying about cars in Korea at a Car Repair School:

There was a car named NOVA in the states, and once they exported the cars to South America where Spanish is spoken. And surprisingly, the car did not make almost any sales.

They tried to find a problem, but they could not find any – the car was very good. And finally what they found was the name.

The verb GO in Spanish is IR. But it changes its form in present tense like:

  • Voy (First person, singular): I go.
  • Vas (Second person, singular): You go.
  • Va (Third person, singular): It goes.
  • Vamos (First person, plural): We go.
  • Vais (Second person, plural): You go.
  • Van (Third person, plural): They go.

And to make a negative statement, we can just put NO in front of it, like:

  • No voy
  • No vas
  • No va
  • No vamos
  • No vais
  • No van

Yes, nova is the exploding star in English but in Spanish it means “IT DOES NOT GO.” How can the Spanish speaking people can buy a car whose name is not going? 🙂

And they changed the name to another one. Then they made good sales of the same car with different name. 🙂 (According to Wikipedia, it was called Malibu in Argentina.)

예전에 자동차 학원 다닐 때 들은 얘긴데, 오래 전에 미국에 NOVA라는 차가 있었다고 한다. 한 번은 남미에 이 차를 수출했다고 한다. 알다시피 남미는 스페인어를 쓰는 지역이다. 이상하게도, 차가 거의 한 대도 안팔렸다고 한다.

조사해 봤지만, 차에선 아무 문제도 발견되지 않았다. 결국 문제는 이름이었음을 알게 되었다. 스페인어로 ‘가다’는 동사가 IR인데, 현재형 변형은 아래와 같다:

  • Voy (1인칭 단수)
  • Vas (2인칭 단수)
  • Va (3인칭 단수)
  • Vamos (1인칭 복수)
  • Vais (2인칭 복수)
  • Van (3인칭 복수)

그리고 부정형은 앞에 no만 붙여주면 된다. 그러니까, nova는 영어로는 폭발하는 별, 신성이지만 스페인어에서는 “안가요”가 되는 거다. 차 이름이 가질 않는다는 데 누가 차를 살 수 있을까? ^^

후에 차 이름을 다른 걸로 바꾸고 나서 차가 잘 팔렸다고 한다. (위키피디아 영문판에 따르면 말리부라고 한다) ^^

[영어산책]장음과 단음

Filed under: Lang:한국어,Subj:Languages — Jemyoung Leigh @ 20:43
Tags: , , , ,

한국 사람들이 영어하면서 제일 못하는 게 첫째 강세고, 둘째 길이다.

문제는 영어 발음에서 가장 중요하다고 할 수 있는 게 바로 강세와 길이라는 거. -_- 한국인이 길이를 잘 못하는 이유는, 한국어에서 길이 구분이 없기 때문이다. 과거엔 존재했으나 모두 사라지고 요즘은 배와 배:, 밤과 밤:, 눈과 눈: 등을 구분하는 사람은 없다.

강세 얘긴 지겹도록 했으니, 이번엔 길이 얘기를 해보자.

길이를 무시했을 때에 나타나는 현상을 좀 보자.

  • sheet는 길게 소리가 나서 종이(또는 한장 두장..의 장)이 되는데, 길이를 무시하면 shit이 되어 똥. -_- (참고1)
  • beach는 길게 소리가 나서 해변이 되는데, 길이를 무시하면 bitch가 되어 개(같은) 뇬. -_-
  • peace는 길게 소리가 나서 평화가 되는데, 길이를 무시하면 piss가 되어 오줌. -_-; (참고2)

참고1: 참고로, shit가 욕으로 쓰이는데, 한국어의 ‘썅’이나 ‘씨발’의 혼자 중얼거리는 느낌과 비슷, 느낌이 너무 적나라해서 좀 교양이 있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은 shoot로 대신한다. 마치 ‘씨발’이 좀 거시기 해서 ‘신발’로 하는 것과 같은 것이다.

참고2: 들은 얘기지만, 한국의 쿨피스 기억하는지? 그게 미국에 진출한 적이 있다고 하는데… 미국인이 매장의 음료 코너에서 새로운 아이템을 발견 – 이름을 보니, 쿨 (시원한) 피스 (오줌)… 거기다 따보니 색깔도 노란 색-_-;; 그래서 거의 안팔리고, Jay Leno의 Tonight Show에 우스개 거리로 등장하고 철수했다는… 확인을 해보진 않았지만, 정말 진출했다면 가능한 얘기라고 생각된다.

Sister in Winnipeg

Last Saturday, one of my sister came to Winnipeg to study English.She will go to Red River College Language Centre.

The flight from Seoul to Vancouver took ten hours by Singapore Air. She waited six hours at the airport, and took the Westjet for two and half hours flight. She arrived in Winnipeg 11pm.

A very nice Church member helped me to pick my sister up at the airport in that late night. I thank him much.

지난 토요일 누나가 위니펙에 영어 공부하러 왔다. 레드리버 어학센터에 다닐 예정이다.

싱가폴 항공으로 서울에서 밴쿠버까지 10시간을 날고, 공항에서 6시간  기다려서 웨스트젯을 타서 2시간 반 날아서 위니펙에 밤 11시에 도착했다.

친절한 교회분이 늦은 시간에 누나를 데리러 공항에 같이 가줬다. 감사를 전한다.

Friday, 22 August 2008

Brief history of modern Corea – 02. United States of America, root of all evil

[This is series posting. Please read Brief history of modern Corea – 01. Bad Japan first]

Japan surrendered on August 15, 1945 and the World War II finished. And Corea took back its sovereignty.

According to the agreement of Yalta Conference, US and USSR divided Corea by the 38th parallel. Russia ruled over the north part of Corea and US south part of Corea.

General John Hodge came to Korea through Inchon as a governor of US Military government. And he made his first mistake in Korea – he let the Japanese troops in Korea keep the public security and peace. The Korea groaned under Japan for thirty six years! And as the result, the Japanese troop shot and killed two Koreans welcoming General Hodge.

And soon after that, the very worst thing in Corean history happened. The US military government in Korea hired all the projaps again. Remember how France did to those who helped Nazi Germany.

The Korean helper for Japanese police became the police – they persecuted his own people quite much under Japanese colony government for his selfish desire.

The Korean helper in Japanse court became the judge – they helped the Japanese judges to sentence death to those who fought for their own country.

The prosecutors were the same, the soldiers were the same. The projaps seized the new government in every department.

The US gave the power to the betrayers of the country and people again, and this became the root of all problems and evils in South Korea from then even until now. It is not yet healed.

The projap police still persecutes their own people for their dirty desire. The judges still make false judgement for their own filthy desire.

Now, the descendants of the projaps, the betrayers of country are still very rich and live well while the descendants of those who fought for the country’s Independence against Japan are very poor and live like dogs.

The Korean people have learned that there is no justice in the world, and it is absolutely useless to devote for others – the very best thing is to be a rich and to have power at what costs, lying and cheating to others are not even a problem.

The Korean society is very much corrupted. There is no philosophy but only money and power.

Many times Korea tried to punish the projaps and lift the justice but only in vain. Each try failed. Why? The government has been full of projaps, and do you think they would allow to punish themselves? They are now falsifying the modern history to hide their dirty origin and disgusting things what they have done.

This is almost all because of US. The US military government hired the projaps and did not allow us to punish them. At least in Korea, US is the root of all evil. They are more than the axis.

Tuesday, 19 August 2008

Hii Saved Me

In Church I saw two boys (brothers) wearing a T-shirts with a cute picture of Jesus and a word under it saying “He Saved Me.” But I felt something was not natural and I saw the shirts again and I found it was written as “Hii Saved Me.

It was absolutely the parody of Nintendo Wii. And also the picture of Jesus  was the character in the Wii. That was quite funny.

교회에서 예수님 그림과 그 밑에 He Saved Me (그분이 날 구원하셨네)라고 쓰여진 티셔츠를 입고 있는 두 꼬마 형제를 봤다. 그런데 뭔가 좀 어색해서 다시 보니 He가 아니라 Hii로 쓰여진 Hii Saved Me였다.

닌텐도 (Wii)의 패러디가 분명했다. 그리고 예수님 그림도 Wii의 캐릭터였다. 꽤 재밌었다.

Monday, 18 August 2008

Three times a lady

There is a song Three Times a Lady sung by Lionel Richie.

In that song, I do not understand (having no idea what that means) “You’re once, twice, three times a lady.” I already asked several people (all native English speakers and love this song much) about it and they was not able to tell and explain that to me. They just said that they have listened to the song very much but never thought about the meaning.

When I was learning Japanese, I also had some lyrics that I could not understand and translate, so I asked some Japanese friends – they also could not explain that to me but only “I don’t know.”

라요넬 리치의 노래 중에 Three Times a Lady라는 곡이 있다.

그 노래 중에 “You’re once, twice, three times a lady”라는 가사가 있는데 이해를 못하겠다. 해석이 전혀 안된다. 벌써 여러 사람들에게 (모두 영어 원어민이고 그 노래를 꽤 좋아하는) 물어봤지만 아무도 내게 설명을 못해줬다. 그 노래를 엄청 들어왔지만 무슨 뜻일까 생각해 본 적이 한 번도 없었다고 한다.

예전에 일본어 공부할 때도, 이해하고 번역할 수 없는 노래 가사가 있을 때 일본 친구들에게 물어봤지만 설명을  못 해 주고 모르겠다는 대답만 들었던 적이 좀 있었다.

한국어 노래도 그럴까? 그냥 지나쳐 듣지만, 무슨 뜻인지 막상 생각하거나 설명하려 하면 이해할 수 없는 가사들… ?.?

Saturday, 16 August 2008

[영어산책]No more MB

The province where I am living now is Manitoba and its abbreviation is MB. And recently I stopped using the abbreviation because the name of Korean president is Myoung-Bak and people use MB (mostly 2 MB) to indicate him. I dislike him. I do not want Manitoba to be mistaken as Myoung-Bak.

내가 살고 있는 주의 이름이 마니토바(Manitoba)로 줄여서 MB라고 쓴다. 그런데 이게, 이메가랑 비슷하게 보여서 더이상 MB라고 쓰지 않기로 했다.

영어랑 관계된 건 아니지만(전혀 없다고도 볼 순 없으니 영어산책으로 집어 넣었음), 캐나다 주의 이름과 약자를 정리해 보겠다 (순서는 한국과 가까운  서쪽부터, 주는 남쪽에 있고, 준주는 북쪽에 있다):

주(Province): 주 이름 – 약자 – 주도

  • British Columbia – BC – Victoria
  • Alberta – AB – Edmonton
  • Saskatchewan – SK – Regina
  • Manitoba – MB (하필이면) – Winnipeg
  • Ontario – ON – Toronto
  • Québec – QC – Quebec City
  • New Brunswick – NB – Fredericton
  • Prince Edward Island – PE – Charlottetown
  • Nova Scotia – NS – Halifax
  • Newfoundland and Labrador – NL – St. John’s

준주(Territory): 준주 이름 – 약자 – 준주도

  • Yukon – YT – Whitehorse
  • Northwest Territories – NT – Yellowknife
  • Nunavut – NU – Iqaluit

미국도 하고 싶지만, 주가 50개나 돼서… -_-;;

Friday, 15 August 2008

[영어산책]유통기한

Filed under: Lang:한국어,Subj:Languages — Jemyoung Leigh @ 9:58
Tags: , , , ,

한국에서 음식과 관련된 상품을 사면 “유통기한: 언제까지”라고 적혀 있다. 이 곳도 당연히 마찬가지다. 그런데 써 있는 문구가 조금은 다르다. 유통기한 하면 Expiration Date: May 25, 2008이라고 할 거 같은데 조금 다르다. 훨씬 쉽다.

Best Before May 25, 2008

엄청 간단하지 않은가? 5월 25일까지 (상태) 최고임. ㅋㅋ

다만 대화할 때, ‘유통기한이 지났어요’는 It expired라고 하거나 It is stale이라고 하면 된다.

Thursday, 14 August 2008

Smoke Alarm on shower

A few days ago, I was taking a shower at my bathroom when I heard the noise of Smoke Alarm.

I was surprise and checked the kitchen but nothing was on the stove or in the oven. I had no idea why but the smoke alarm kept ringing. Of course I was naked in the kitchen. 😦

Anyway I fanned around the alarm and it was gone for a while. And then it came back.

Eventually I found the what made the Smoke Alarm angry. I was taking hot shower and the steam of water went to the smoke alarm – I did not close the bathroom door securely and it opened a little.

Since then, I always turn on the ventilation fan in the bathroom and close the door firmly. 🙂

It was terrible to me – wondering all around in my house naked.

몇일 전에, 욕실에서 샤워를 하는데, 연기 경보기가 울렸다.

깜짝 놀라서 부엌을 확인해 봤지만, 렌지위나 오븐 속에 아무 것도 들어있지 않았다. 이유를 알 수 없는 가운데 연기 경보기는 계속 울었다. 물론 난 부엌에서 홀딱 벗고 있었다 -_-;;

어째든, 경보기에 부채질을 하니 잠시 울음을 멈췄다가 다시 울기 시작했다.

결국은 왜 경보기가 작동했는지 알아냈다. 뜨거운 물로 샤워를 하고 있었는데, 김이 연기 경보기에 들어간 것이다. 난 욕실 문을 꽉 닫지 않았었는데, 살짝 열려 버렸다.

그 후론 늘 환풍기 켜고 욕실 문을 확실히 닫는다. ^^;;

홀딱벗고 집안 곳곳을 돌아다니는 건 정말 끔찍했다.

I don’t like Olympic Games

Filed under: Lang:English,Lang:한국어,Subj:Arguement — Jemyoung Leigh @ 15:42
Tags: , , , , ,

The Georgia and Russia affair is very important but almost no one is paying attention to it because of the Beijing Olympics.

And there is no more sportsmanship in Olympics. And all the countries in the Olympics wants to show the superiority through the ranking on the Olympics.

At the ancient Olympics, they emphasised the fair play – that means there were very many fouls and violations. It is the same now – not only the players but also the judges and audiences.

We should pay more attention to Tibet and Georgia for right now.

그루지아와 러시아 사태가 매우 중요한데도 사람들이 북경 올림픽 때문에 관심을 갖지 않는다.

그리고 올림픽엔 더 이상 스포츠 정신이 없다. 모든 나라들은 올림픽의 순위를 통해 자신의 우월성을 보이려 한다.

고대 올림픽에서 공정한 경기를 강조했는데, 결국 수많은 반칙과 위반이 난무했다는 걸 알려주는 것 뿐이다. 지금도 마찬가지다. 선수만이 아니라 심판과 관중들까지.

티벳과 그루지아에 당장은 더 많은 관심을 쏟아야 한다.

Folklorama 2008: Greek Pavilion

In the evening two days ago, I went to three pavilions – Korean, Argentinian, and Greek. I already visited the first two pavilions last year but Greek was first time.

In the display, Greek tells only Olive tree and some origin of Olympics.

The Greek Pavilion was held at Greek Orthodox Church. And here are some pictures of the Sanctuary:

Back side of the Sanctuary - all golden colour

Front of the Sanctuary - all golden colour too.

The big golden cup is used for baptising a baby

In other pavilions, they did several different shows but in Greek, they did all the same – that was little bit boring. But the girl who led the programme, she was the best.

Two pictures of their dancing:

And I uploaded some videos on my Youtube:

Related postings:

이틀전 저녁에 포클로라마 축제 세 곳을 다녀왔다 – 한국, 아르헨티나, 그리고 그리스였다. 한국과 아르헨티나는 작년에도 갔던 곳이고, 그리스는 처음 가는 곳이었다.

그리스 문화 전시한 곳은 감람나무(올리브)와 약간의 올림픽의 기원 뿐이었다. 그리스 파빌리언은 그리스 정교회에서 자리를 잡고 했는데, 정교회는 처음 가보는 곳이라 사진 몇 장 찍어왔다. 금색으로 꽤 화려하게 꾸며놨다. 세 번째 사진의 거대한 컵 같은 거는, 아기들  세례를 주는 곳이라고 한다.

다른 파빌리언들은 종류가 다른 여러 쑈를 보여주는데, 그리스는 처음부터 끝까지 같은 것만 보여줘서 지루했다.  하지만 사회보는 언니는 정말 잘 했다.

위에 있는 춤추는 사진 둘과 유튜브 7개를 감상해 보시길…

관련 글:

Next Page »

Blog at WordPres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