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nnah and Je together

Saturday, 31 May 2008

[영어산책]Estate sale

A weeks ago, I was in a car and there were also several Koreans. And we saw a posting on the pole saying “Estate Sale.” One of them who barely speaks English asked what estate sale is. And another one of them who can speak English a little answered, “They are selling lands.”

And I did not say anything because I had no idea what that was.

Later, I asked a Canadian (who was born in Winnipeg) about that. And of course she told me the right answer – it is kind of garage sale selling the stuffs of someone who recently passed away.

The Korean who answered may said that because of the word estate from Real Estate.

몇주 전에 차타고 가다가 “Estate Sale”이라는 글씨가 전봇대에 세워져 있는 걸 봤다. 같이 있던 한국인 중에 영어를 잘 못하는 분이 뭐냐고 물었고, 영어를 좀 하는 분이 “부동산, 그러니까 땅을 판다는 거예요”라고 대답을 했다. (Real Estate를 생각한 듯)

난 몰라서 조용히 있었다. 그런데 땅을 파는 것 같진 않았다. 땅을 파는데, 상자조각에 매직으로 대충 갈겨놓을 것 같지는 않았으니까.

나중에 위니펙 태생의 캐나다 사람에게 뭔지 물어봤다. 죽은 사람의 유품을 파는 거라고 했다. 비슷한 것으로는

  • garage sale: 집정리하다가 나온 필요없다고 생각되는 것들을 판매
  • moving sale: 이사하면서 못 가지고 가는 물건을 판매
  • estate sale: 죽은 사람의 물건을 판매

등이 있다. 모두 yard sale 또는 garage sale의 종류라고 보면 맞다. 판매하는 형태는 똑같으니까. 가격도 싸고.

판매형태는 그러니까, 그냥 집 마당이나 뜰에 물건들을 내다놓고 지나가는 사람들이 구경하다 사가는 건데, 열라 싼 물건들이 많고, 운 좋으면 꽤 좋은 걸 잡을 수 있다. 하지만 운 나쁘면 고장난 걸 살 수도 있다.

Advertisements

Leave a Comment »

No comments yet.

RSS feed for comments on this post. TrackBack URI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

Blog at WordPress.com.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