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nnah and Je together

Wednesday, 23 January 2008

추위에 더 적응한 듯

Filed under: Lang:한국어,Subj:Canada,Subj:Life — Jemyoung Leigh @ 14:38
Tags: ,

그 춥다는 캐나다에서도 더 춥다는 위니펙.

아무래도 난 캐나다 사람들보다 더 캐나다 겨울에 적응한 듯 하다. 요즘 영하 30-40도 정도 되는데도, 가을 잠바 하나 입고 자전거 타고 눈길을 달린다. 난 괜찮은데, 길거리에서 날 보는 캐다나 사람들이 중얼거린다 – “Oh my God.”

여기 위니펙이 겨울엔 최저 -45도 정도에, 여름 최고 35도 정도가 되니까 여름 겨울의 온도차가 80도 가량 된다. 근데, 난 더위도 안타고, 추위도 안타서 완전 캐나다 체질인 듯. 🙂

물론, 여름 잠바를 입지만, 장갑은 스키 장갑이고, 얼굴엔 모자, 목도리, 얼굴 가리개 등을 쓰고 있다. 🙂

Advertisements

4 Comments »

  1. 위니펙이 꽤 추운 동네군요. 영하 40도는 상상도 못하겠음. ;-(

    Comment by 지민아빠 — Wednesday, 23 January 2008 @ 19:35 | Reply

  2. Hey, don’t give up!
    Imagine it! Everything is possible! 🙂

    Comment by Jemyoung Leigh — Thursday, 24 January 2008 @ 14:18 | Reply

  3. 영하 45도….
    “Oh my God.”

    Comment by minwoo — Wednesday, 30 January 2008 @ 20:52 | Reply

  4. 🙂

    Comment by Jemyoung Leigh — Thursday, 31 January 2008 @ 15:33 | Reply


RSS feed for comments on this post. TrackBack URI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

Create a free website or blog at WordPress.com.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