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nnah and Je together

Wednesday, 13 September 2006

소행성 134340

Filed under: Lang:한국어,Subj:Culture,Subj:Life — Jemyoung Leigh @ 16:34

국제 소행성 센터(MPC)에 의해 명왕성이 행성의 지위를 박탈당하고 소행성 134340이 되었다. 명왕성의 세 위성인 카론, 닉스, 히드라도 자기의 이름을 잃고 134340 I, II, III이라고 불리게 되었다.이 뉴스를 보자 왜 나는 단종이 생각이 날까? 한 나라의 임금으로 군림하다가 삼촌에게 쫓겨나서 노산군이 되어 버린, 결국에는 죽임을 당한 단종. 명왕성의 운명이 단종의 운명과 닮았다는 생각이 든다.

불운한 단종, 쓸쓸한 명왕성.

노산군이 후대에 단종으로 복위했듯이 명왕성도 언젠가 복위할 날이 올까?

Leave a Comment »

No comments yet.

RSS feed for comments on this post. TrackBack URI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Blog at WordPress.com.

%d bloggers like this: